Menu

숭실대학교(SSU)는 1897년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는 한국 최초의 근대대학입니다. 그것은 기독교 선교사 윌리엄 엠 베어드 아래에 설립되었다. 캠퍼스는 서울 동작구 상도로 369번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숭실은 서울의 중심부에 위치한 사립 기독교 대학입니다. 그것은 낮은 수용률과 높은 입학 장벽을 가지고 있습니다. 재학생은 한국 SAT의 5~7% 이내로 도달해야 비즈니스 및 글로벌 커머스와 같은 가장 경쟁력 있는 전공에 합격할 수 있습니다. 숭실의 IT, 경제, 비즈니스 전공은 특히 강하다고 여겨진다. 비즈니스 스쿨은 CPA를 가진 졸업생의 12 번째로 큰 수를 가지고 있습니다. 숭실이 한국의 선구자였던 컴퓨터공학 분야는 현재 서울대학교에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를 통해 졸업생들은 삼성, 구글, LG 와 같은 가장 큰 IT 거대 기업에서 일자리를 얻을 수 있는 훨씬 더 좋은 기회를 얻을 수 있습니다.

조선일보가 선정한 순위에 따르면, 상위 20대 대학 중 에는 정기적으로 순위가 매길 것으로 꼽히게 됩니다. [인용 필요] (숭실대학교 평생교육학과, GFCE 글로벌미래융합교육연구원, 한국) 1945년 8월 한국은 일제강점기로부터 해방되었지만, 한국전쟁이 끝날 때까지 숭실대학을 복원하려는 노력은 성공하지 못했다. 1954년 4월, 숭실대학교는 한국에 재건되었고, 1957년 6월에는 현재의 상도동 캠퍼스로 이전했다. 1971년 대준대학교와 합병(대전대학교와 혼동하지 말고) 성준대학교(성준대학)로 합병되었다. [3] 1971년 12월 대학이 대학 지위를 획득했다. 1982년 12월, 성준대학교 대전캠퍼스가 분리되어 한남대학교로 개명되었다. 1986년 11월, 숭준대학교는 숭실대학교로 개칭되었다. 숭실대학교는 1897년 10월 10일 평양에 미국 외교공관 장로교회 선교사인 윌리엄 엠 베어드(William M. Baird)가 사립학교로 설립되었다.

에서 1900 학교는 공식 4 년 중학교로 개발되었다. 1901년 10월, 이 학교는 숭실학당(숭실학원, 숭실아카데미)으로 명명되었다. 숭실이라는 이름은 대략 “진리와 고결성(실)과 함께 [하나님](성순)을 경외한다”는 뜻이다. 1897년, 미국의 선교사인 W. M. 베어드 박사가 평양에 있는 자신의 거주지에서 가르치기 시작한 후 한국 최초의 대학의 칭호를 받았던 1897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후 일제강점기에 조선의 주권이 상실된 숭실대학교는 민족자유화를 최우선과제로 삼고 민족독립운동을 주도했다. 1938년, 학교는 일본 신사에서 강제 예배에 항의하여 문을 닫기로 결정했습니다. 한국의 격동의 역사를 통틀어 숭실은 항상 첫 번째가 되기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황금 시간대에 백악관과 나무 근처에 서있는 여성 . 이 항목을 인용하는 누락된 항목을 알고 있는 경우 각 참조 항목에 대해 위와 같은 방식으로 관련 참조를 추가하여 해당 링크를 만드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이 항목의 등록된 저자인 경우 확인을 기다리는 인용이 있을 수 있으므로 RePEc 작성자 서비스 프로필의 “인용” 탭을 확인할 수도 있습니다. 잔디에 둘러싸인 펭귄의 얕은 초점 사진. QS 도약, 세계에서 가장 진보 된 무료 테스트 준비 플랫폼에 가입하세요.